Top login
Top home
일가마당 > 일가커뮤니티 > 사랑방


+ 회장인사말


+ 종회조직


+ 종회사업


+ 일가소식

+ 일가커뮤니티


+ 오시는길


사랑방

자유롭게 자신들의 생각을 글로 개진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.

올바른 인터넷 문화를 위해 확인되지 않는 상스러운 글, 거짓정보 등은 운영자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.

있을때 잘 합시다. 조돈문
c7118 2014-6-6 1440

 



있을 때 잘 합시다

 

부부 중 어느 한쪽이 먼저 세상을 떠날 때

 

"가는 자" 가 "남은 자" 에게 공통적으로 하는 말은 짧다.

 

여보! 미안해"

이 말속에는 참 많은 뜻을 내포한다.

 

세상의 많은 짐을

맡겨 놓고 가는 것이 미안 할 수도 있다. 함께 살아 오면서 좀 더 잘 해 주지 못한 것이 미안 할 수도 있다.

 

그동안 마음 아프게 한 것이 미안 할 수도 있다.

 

특히 자녀 들을 모두 남겨 놓고 가는 것이 미안 할 것이다.

 

왜 떠나는 사람은 남은 사람 에게 "미안하다 용서 해 달라" 말 하는 것일까?

 

그것은 너무나 많은 상처를 주고 받으며 살아온 것을 뒤늦게 나마 깨달았기 때문 일 것이다.

 

이제 비로소 참된 의미를 깨달았는데 먼저 떠나는 것이 미안 할 것이다. 만약 나의 배우자가 시한부 1개월의 삶이 남았 다고 상상해 보자. 내가 배우자를 위해 무엇을 해 줄 수 있는가? 떠나는 자는 "미안하다"는 말을 남기지만 남은 자는 또 무슨 말을 할 수 있을 것인가? 우리는 진정 소중한 것을 너무 가볍게 여기는 경향이 있다. 떠나고 나면 좀 더 잘해 주지 못한 것이 아쉽고 안타깝다. 그러나 함께 있을 때는 나의 소중한 배우자를 일상에 묻어 버리고 마는 것이 우리의 비극 적인 삶 이다. 공기와 물은 생존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것이지만 우리는 값 없이 제공받는 그것의 소중함을 잘 모르며 지나친다. 유희와 쾌락을 위해 소중한 시간과 돈을 허비 하면서도 진정 소중한 가정과 내 인생의 배우자에 대해서는 너무도 무관심 한 삶을 살고 있지는 않은가? 가정은 인생의 제1 사역지다. 가정을 잃으면 모든 것을 잃은 것이다. 그래서 이렇게 말하는 것이다. 있을 때 잘 합시다.

    - 좋은글 중에서 / 청연 편집 -

    ♬여자의 마음

 

 

의견 0개
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.
구포종원 시중공산소 참배및 야유회 사진